금정산

높이 : 800.8m
소재지 : 부산광역시 금정구 금성동

100대명산선정이유

산림이 울창하고 산세가 비교적 웅장하며 도심지 가까이 위치한 시민들의 휴식처인 점 등을 고려하여 선정, 역사적으로 나라를 지키는 호국의 산으로서 호국사찰 범어사와 우리나라 5대 산성의 하나인 금정산성이 있음. 낙동강 지류와 수영강의 분수계(分水界)를 이루고, 금강공원 및 성지곡공원 등이 있음 

설명

부산시의 동래온천 북쪽 4km 되는 곳에 있으며, 일부는 경남 양산시에 속해 있다. 무한의 보고인 바다와 더불어 산자락은 풍요로운 삶의 터전이 되는 부산의 모산 이기도 하다. 산세는 능선이 완만하게 뻗어내려 요란스러움이 없고, 고담봉을 비롯하여 부채 바위, 나비 바위, 대륙붕 등 암장이 있으며, 능선 언저리에는 곳곳에 억새밭이 있고 날 등 어디서 보나 낙동강과 부산 시내를 내려다볼 수 있어 가슴이 후련하다. 고당봉, 의상봉, 상계봉, 서문을 연결한 날등에는 외침을 대비한 조선 숙종 29년에 쌓은 국내 최대규모의 금정산성이 자연석으로 축조되어 있고, 동쪽 산록에는 대찰 범어서와 많은 암자가 있다. 범어사는 합천 해인사, 양산 통도사, 순천 송광사, 구례 화엄사와 더불어 우리나라 5대 사찰 중의 하나로 많은 불교 역사유적을 간직한 유명한 사찰이며 인근에 금강공원과 동래온천이 있다. 산정에는 높이 3장(丈:1장은 10자) 정도의 돌이 있고 샘은 둘레가 10여 자[尺]이고 깊이가 7치[寸]로서 늘 물이 차 있으며 가뭄에도 마르지 않고 금빛이 났는데, 금색 물고기가 5가지 색의 구름을 타고 하늘에서 내려와 그 샘에서 놀았다는 전설에서 산 이름이 유래되었다고 전해진다.




금정산

소재지 : 인천광역시 서구 불로동

설명

한남정맥 제7구간에 위치한 산으로 김포시와 경계를 이루며, 산군이 형성되어 있다. 탐방로중에는 도시에 위치한 산으로는 비교적 보존상태가 양호한 소나무 숲길이 곳곳에 있으며 정상에서는 인천 앞바다와 영종도등의 섬을 조망할 수 있으며, 멀리 한강 초입도 볼 수 있어 그 조망은 훌륭하다 할 수 있다. 산의 지세는 계속 북쪽으로 김포시의 문수산으로 이어지며,안성에서 시작한 한남정맥의 마지막 구간에 이르고 있다. 한남정맥은 개발로 인하여 중간 중간에 많은 부분이 도로등의 시설로 인하여 끊어지는 단점이 있으나, 인천시에서는 가장 중심이 되는 산의 지세를 이루고 있는 곳이다.


금정산

높이 : 350.5m
소재지 : 경상남도 고성군 마암면 도전리

설명

( - )